27일 서울 종로구 새문안로 KB국민카드 본사에서 열린‘2050 어린이날을 지켜라, 플로깅 챌린지 지원' 행사에서 이창권 KB국민카드 사장(왼쪽)과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오른쪽)이 기념촬영 하고 있다. 사진/KB국민카드
27일 서울 종로구 새문안로 KB국민카드 본사에서 열린‘2050 어린이날을 지켜라, 플로깅 챌린지 지원' 행사에서 이창권 KB국민카드 사장(왼쪽)과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오른쪽)이 기념촬영 하고 있다. 사진/KB국민카드

KB국민카드는 지난 27일 오후 서울 종로구 KB국민카드 본사에서 '2050 어린이날을 지켜라, 플로깅 챌린지 지원' 행사를 진행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어린이날 100주년 기념 및 미래세대를 위한 환경보호 캠페인으로, 2050명의 신청을 받아 지역 종량제 봉투 등을 가지고 주변의 쓰레기를 주우며 걷는 ‘플로깅’ 활동을 5월 31일까지 이어간다.

고객과 임직원이 함께 실시하며 참여자 중 사진으로 활동을 인증한 500명을 선정해 친환경 비누 만들기 키트도 증정한다. 아울러 어린이날을 맞아 전국 100개 지역아동센터 아동 2050명에게 친환경 문구세트 및 간식도 지원할 예정이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플로깅 챌린지를 통해 어린이의 건강한 성장과 환경 보호에 대한 고객들의 관심이 많아지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미래 세대의 건강한 성장 및 환경 보호를 선도하는 기업이 될 수 있도록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중소기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