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28일 진행된 금호건설 협력사 안전보건 상생 간담회에서 참가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금호건설
지난 28일 진행된 금호건설 협력사 안전보건 상생 간담회에서 참가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금호건설

금호건설은 지난 28일 주요 협력사와 안전을 최우선 가치로 삼기 위해 `협력사 안전보건 상생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29일 밝혔다.

금호건설은 이번 `협력사 안전보건 상생 간담회`를 통해 협력사와 지속적 소통을 유지하고 항시적 안전보건 성과를 달성해 나가기로 했다.

간담회에는 금호건설과 협력하고 있는 20여개의 주력 협력사가 참석했으며, 참석자들은 올해 안전보건 분야의 주요 변경 정책, 환경 변화에 대응하기 위한 공동의 노력 및 역할 등을 공유했다. 또 협력사별 우수사례 발표와 애로사항, 건의사항 등 공정한 협력관계 유지를 위한 의견을 공유하는 시간도 가졌다.

이와 함께 금호건설과 협력사가 안전보건 활동에 적극 동참해 지속적인 성장을 추구하고, 상생을 도모하기로 약속하는 ‘안전보건 상생 서약식’도 진행했다.

‘안전보건 상생 서약’ 내용으로는 ▲안전보건을 경영의 최우선 가치로 추구 ▲안전보건 관계법령 및 규정을 철저히 준수 ▲소통과 협력을 통해 안전보건 수준을 향상 ▲모든 구성원이 함께하는 안전문화 조성 등이 포함됐다.

금호건설 관계자는 “앞으로 정기적인 협력사 안전보건 상생 간담회를 개최해 건설업계의 어려운 환경변화를 함께 극복해 나갈 것”이라며 “서로가 상생하고 발전하는 아름다운 파트너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중소기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