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5BL 총 3463가구…4BL 1328가구부터 선공급

리더스시티 투시도. 사진/계룡건설
리더스시티 투시도. 사진/계룡건설

 

계룡건설 컨소시엄(계룡건설, 대우건설, 금호건설, 태영건설)은 대전 동구 천동3구역 주거환경개선사업을 통해 선보이는 ‘리더스시티’를 오는 10월 분양에 나선다.

13일 계룡건설에 따르면 이번 단지는 대전 천동3구역 4BL, 5BL에 26개동 총 3463가구 규모의 미니신도시급 대단지로 조성된다. 다음 달 4BL, 10개 동, 1328가구(지구주민 우선공급분 포함)를 먼저 공급한다.

단지는 천동초등학교를 품은 초품아 단지이며, 홈플러스, 세이백화점, 코스트코 등 쇼핑시설과 충남대학교병원, 한화생명이글스파크, 영화관 등 각종 편의시설이 가깝다.

단지 뒷편에는 샘골근린공원, 뾰족산, 비학산 등 풍부한 녹지도 위치하며, 대전천도 인접해있다. 

리더스시티는 국내를 대표하는 1군건설사들이 시공에 나서는 미니신도시급 대단지 아파트인 만큼 다양한 특화설계가 적용된다.

이번 분양에 나서는 리더스시티 4BL은 실수요자의 선호도가 높은 전용면적 59㎡~84㎡로 구성, 전가구가 남향 위주로 배치된다. 

또 광장과 정원을 단지 내에 배치하는 조경특화 설계도 적용, 고품격 외관 디자인까지  갖춘다. 

분양 관계자는 “대전 동구 천동3구역을 개발해 분양에 나선 리더스시티는 뛰어난 교통환경과 주거환경을 갖춘 미니신도시급 대단지로 공급돼 하반기 대전 분양물량 중 최대어로 손꼽히는 만큼 본격적인 분양 시작 전임에도 대전시민들의 문의가 꾸준히 이어지고 있다”라고 말했다.

한편, 리더스시티의 견본주택은 대전 동구 계족로 일대에 마련되며, 다음 달 오픈 예정이다.

저작권자 © 중소기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