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농림식품기술기획평가원
사진/농림식품기술기획평가원

농림식품기술기획평가원(이하 농기평)은 코로나19로 인한 혈액수급의 어려움을 지원하고자 단체헌혈을 실시했다고 4일 밝혔다.

행사는 한국문화예술위원회, 한국콘텐츠진흥원, 한국인터넷진흥원 등 전남지역 공공기관 다수가 참여했다.

농기평의 이번 단체 헌혈 행사는 상반기에 이어 두 번째로 추진되는 것이다.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혈액원을 통해 헌혈증 또한 수혈이 필요한 긴급 환자들에게 기부될 예정이다.

혈액수급 '주의단계' 진입이 우려되는 국가적인 위기상황에서 농기평 직원들과 광주전남지역 이전 공공기관 직원 70명의 자발적인 헌혈 참여는 이웃사랑 실천과 나눔 문화 확산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노수현 원장은 "앞으로도 지역문제에 대한 관심을 지속할 것이며 현안 해결을 위한 노력과 협업을 계속해서 확대하겠다"고 했다. 

저작권자 © 중소기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