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가 내달 13일까지 자사 구독 플랫폼 ‘유독’ 가입 고객을 대상으로 해외여행권 등 풍성한 경품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사진은 LG유플러스 모델이 유독 이벤트를 소개하고 있는 모습.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가 내달 13일까지 자사 구독 플랫폼 ‘유독’ 가입 고객을 대상으로 해외여행권 등 풍성한 경품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사진은 LG유플러스 모델이 유독 이벤트를 소개하고 있는 모습.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가 다음달 13일까지 자사 구독 플랫폼 ‘유독’ 가입 고객을 대상으로 디즈니랜드 해외 여행권 등 풍성한 경품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6일 밝혔다.

올해 7월 출시한 유독(유플러스+구독)은 고객이 자신의 라이프스타일에 따라 원하는 서비스만 골라 저렴하고 편리하게 구독해 이용할 수 있는 구독 플랫폼이다. 2개 상품 이상 조합 시 최대 50%까지 할인율이 커지며, 서비스 가입 및 해지도 간편하다.

먼저 유독에서 디즈니+ OTT 상품을 신규 구독한 후, 가장 기대되는 디즈니+ 신규 콘텐츠를 선택하면 추첨을 통해 10명에게 디즈니랜드 방문을 포함한 홍콩 여행권(250만원 상당)을 제공한다.

여행권은 항공권과 호텔 숙박권을 비롯해 디즈니랜드 관광을 포함하며, 연말까지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해외 여행권 외에도 디즈니 캐릭터 소울 무드등(100명), 위니 더 푸 토스터기(100명), 위니 더 푸 와플·샌드위치 메이커(100명), 피글렛 벽 등(100명) 등의 경품을 증정한다.

유독에 신규 가입하거나 유독 내 새로운 상품에 가입하면 추첨을 통해 LG그램 17(3명), 타이틀리스트 골프 캐디백(5명), 빌레로이앤보흐 아우든 그릇세트(10명), 스타우브 원형 꼬꼬떼 냄비(20명), GS25 기프트카드 2만원권(500명), ‘폴 바셋 룽고(스몰) + 카페라떼(스몰) + 우유크림 롤(조각)’ 세트(500명)를 증정한다.

LG유플러스는 유독 출시 후 2달간 ▲폴 바셋 ▲마이셰프 ▲더페어골프 ▲에이징그라운드 ▲레고랜드 등 제휴사를 확대했다.

유독 가입자를 분석한 결과 2030세대 연령층과 1·2인 가구의 비중이 높았으며, 가장 인기가 많은 서비스는 OTT와 생활 편의 서비스인 것으로 나타났다.

권아영 LG유플러스 모바일IMC팀장은 “고객의 다양한 니즈와 라이프스타일을 철저히 분석해 출시, 현재 뷰티, 헬스, 교육, 게임, 자동차 관련 업체 등 구독 산업 전반의 다양한 업체들로부터 유독 입점에 대한 문의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며, “앞으로 고객이 더욱 다양한 서비스와 혜택을 이용할 수 있도록 라인업을 확대하고 고객이 차별화된 구독 경험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중소기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