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생 3~4학년, 대학원 재학생 대상
금융-디지털 융합 관련 아이디어 주제

하나금융그룹은 대학(원)생 대상 디지털 인재 양성 프로그램인 '하나 디지털 파워 온 프로젝트'를 실시한다고 20일 밝혔다.

금융감독원과 구글, 아마존웹서비스(AWS), 마이크로소프트의 후원으로 개최되는 이번 '하나 디지털 파워 온 프로젝트'의 참가신청은 오는 10월 11일까지 하나은행 대표 모바일 앱 ‘하나원큐’와 하나금융그룹 홈페이지에서 하면 된다.

모집대상은 수도권(서울, 경기, 인천) 지역 4년제 대학교 3~4학년 재학생 및 대학원 재학생이며, 팀(최소2인~최대5인) 단위로만 참가 가능하다. 어려운 형편에서도 열심히 노력하는 학생들의 교육 및 취업 기회를 제공코자 저소득 가정의 성적 우수 대학(원)생에게는 가산점을 부여한다.

이번 프로젝트는 AI, Big Data, Cloud 활용 등 '금융과 디지털의 융합'과 관련된 아이디어를 주제로 1차 서류심사를 통해 20개 팀을 선정하고, 다음달 27일에 청라에 위치한 하나금융그룹 글로벌캠퍼스에서 개최되는 본선대회를 거쳐 10개 팀을 선발한다.

본선대회를 거쳐 선발된 10개 팀에게는 1개월 간 구글, 아마존웹서비스(AWS), 마이크로소프트의 전문가들이 진행하는 무료 심화 교육과 3개월 간의 현장 연구 프로젝트를 실시하며, 1인당 40만원의 연구 개발비를 지원한다. 

교육과정을 모두 수료한 팀에게는 하나금융그룹(지주 및 관계사) 입사 지원 시 우대 혜택(서류전형 면제)도 제공되며, 저소득가정 학생들에게는 100만원의 장학금도 별도로 수여한다.

모든 교육과정을 수료 후 최종 선정된 5개 우수팀에게는 총 2500만원의 상금을 수여한다. 금융감독원장상인 대상 1개 팀에게는 1000만원을, 최우수상 2개 팀에게는 각 500만원을, 우수상 2개 팀에게는 각 250만원을 수여한다. 대상 팀에게는 글로벌 IT기업의 본사 견학 기회도 제공된다.

하나금융 관계자는 “디지털 인재 양성을 위한 이번 프로젝트가 금융과 디지털에 관심 있는 학생들에게 목표를 이루기 위한 마중물이 되길 바란다”며 “저소득 가정의 청년을 지원함과 동시에 하나금융의 디지털 혁신을 위한 인재 확보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중소기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