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일 서울시 영등포구 KB국민은행 여의도 신관에서 열린 제3기 '소비자 권익강화 자문위원회' 출범식에서 (왼쪽부터)이승종 KB국민은행 소비자보호본부장, 차경진 한양대학교 경영대학 경영학부 교수, 권대우 한양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이재근 KB국민은행장, 전경근 아주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이승욱 이화여자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윤민섭 한국금융소비자보호재단 금융소비자연구센터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일 서울시 영등포구 KB국민은행 여의도 신관에서 열린 제3기 '소비자 권익강화 자문위원회' 출범식에서 (왼쪽부터)이승종 KB국민은행 소비자보호본부장, 차경진 한양대학교 경영대학 경영학부 교수, 권대우 한양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이재근 KB국민은행장, 전경근 아주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이승욱 이화여자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윤민섭 한국금융소비자보호재단 금융소비자연구센터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KB국민은행은 금융소비자 보호를 위해 내·외부 전문가 6인으로 구성된 제3기 ‘소비자 권익강화 자문위원회’를 출범했다고 밝혔다.

소비자 권익강화 자문위원회는 국민은행의 고객중심 경영을 실천하기 위해 지난 2020년에 신설된 은행 내 기구로 다양한 정책 및 신규 상품·서비스에 대해 금융소비자 보호 관점에서 검토하고 개선하는 역할을 수행해왔다.

이번 자문위원회는 소비자정책 전문가뿐만 아니라 법조계, 고객경험 데이터 전문가 등 총 5명의 분야별 외부 전문가의 위촉을 통해 자문 영역을 다변화했다. 

1년 동안 소비자보호 제도 및 프로세스에 대한 개선 방안, 금융취약계층 지원 강화, 고객경험 데이터 분석 등을 통한 소비자보호 및 권익신장 방안을 다방면으로 검토할 예정이다.

이재근 국민은행장은 “금융소비자 보호 분야의 최고 전문가들을 모셔 자문위원회를 구성했다”며 “고객 니즈에 기반한 선제적인 대응을 통해 금융소비자의 권익을 강화하는데 자문위원회가 큰 역할을 해줄 것이라고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중소기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