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래금액에 따라 일간 단위로 상금 지급…10월 31일까지 진행

사진/미래에셋증권
사진/미래에셋증권

미래에셋증권은 미국주식 거래 고객들을 대상으로 하는 ‘글로벌 슈퍼볼’ 이벤트를 10월 31일까지 진행한다고 20일 밝혔다.

글로벌 슈퍼볼 이벤트는 미국주식 거래고객을 대상으로 일간 총 거래금액 1000억원 달성시까지 고객별로 억원당 2만원의 상금을 선착순으로 지급받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예를 들어 미국주식을 일간 10억 거래할 경우 20만원, 일간 100억 거래할 경우 200만원의 상금이 지급된다. 이번 이벤트는 총 2000만원의 상금 한도 내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총 상금 한도 외에 고객별 상금 한도가 정해져 있지 않아 자산 규모에 관계없이 일간 단위로 거래금액이 많을수록 해당 고객이 지급받을 수 있는 상금 규모가 커진다.

단, 일간 최소 3억 이상 미국주식 거래금액을 충족한 고객에게 거래금액에 비례해 상금이 지급된다.   

미래에셋증권 디지털영업팀 최윤혁 팀장은 “이번 이벤트를 통해 미국주식을 거래하는 고객들이 당사에서 제공하는 실시간 시세와 토탈뷰 서비스(20호가 제공)를 통해 좀더 나은 환경의 투자를 경험할 수 있도록 이벤트를 기획했다”며 “해외주식 투자 고객들에게 좀 더 나은 환경의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중소기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