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작가들 한국화, 서양화, 민화, 디자인 등 작품 31점으로 꾸며져

BNK경남은행은 내달 7일까지 BNK경남은행갤러리 열한 번째 대관전시 ‘진해청년미술작가회 정기전’을 연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정기전은 진해청년미술작가회 소속 청년작가들이 완성한 한국화, 서양화, 민화, 디자인 등 작품 31점으로 꾸며졌다. 경남은행 본점을 방문한 지역민과 고객이면 누구나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진해청년미술작가회는 전시를 통해 지역민들에게 폭 넓은 문화체험 기회를 제공하고 지역 청년작가들의 우호 증진을 위해 지난 2004년 설립됐다. 이번 전시는 진해청년미술작가회 17회 정기 전시로 창원시로부터 후원을 받았다.

진해청년미술작가회 김영화 회장은 "청년작가들의 다양한 작품을 감상하며 많은 지역민들이 마음의 위안을 얻길 바란다"며 "코로나19가 하루빨리 종식돼 많은 예술인들이 전시를 활발하게 할 수 있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한편, 경남은행은 진해청년미술작가회 정기전에 대한 작품 설명이 담긴 영상물을 제작 중에 있으며, 추후 경남은행 공식 유튜브 채널 ‘BNK경남은행’ 픽스토리에 등재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 중소기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