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네이버클라우드
사진/네이버클라우드

네이버클라우드가 다음달 12일부터 13일까지 싱가포르 마리나베이샌즈 엑스포 컨벤션 센터에서 열리는 ‘클라우드 엑스포 아시아 2022’에 참가한다고 28일 밝혔다.

네이버클라우드는 동남아 최대 규모 클라우드 전시회를 첫 해외 전시회 참여로 선택하며 글로벌 시장을 적극 공략한다.

네이버클라우드는 ‘Break Through with NAVER Cloud(네이버클라우드와 함께 나아가다)’를 주제로 전시 부스를 운영한다.

‘CLOVA AI 체험존’에서는 클라우드, IT, 금융, 정부, 공공기관 등 다양한 해외 업계 관계자가 네이버클라우드 기술을 직접 경험볼 수 있다. 네이버랩스의 멀티 로봇 지능 시스템 ‘아크(ARC, 인공지능∙로봇∙클라우드)’ 등 ‘팀 네이버’의 기술력도 선보인다. 

이외에도 네이버웍스(NAVER WORKS)를 비롯한 스마트워크 솔루션 및 보안 기술을 소개할 계획이다.

또한 스타트업의 성장에 꼭 필요한 클라우드 인프라 지원을 비롯해 다양한 교육 및 기술 컨설팅  혜택을 제공하는 프로그램인 ‘그린하우스’를 소개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클라우드 기반으로 선순환 생태계 구축에 힘쓰는 네이버클라우드의 상생 체계를 부각한다.

엑스포 기간 중에는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스테이지 (Digital Transformation Stage)’에서 발표도 진행한다. 네이버클라우드 동남아 사업 개발담당 안홍석 이사가 ‘다섯 가지 클라우드 트렌드와 실용적 접근법’, 네이버클라우드의 게임 고객사인 위메이드 맥스의 오병훈 실장이 ‘글로벌 게임 서비스를 위한 클라우드’를 주제로 발표할 예정이다.

전시회 후에는 싱가포르 최대 규모 스타트업 협회 ▲ACE (Action Community for Entrepreneurship), ▲인텔과 아시아 시장 진출을 위한 협력을 공고화하기 위한 MOU를 체결한다. ▲싱가포르 게임협회(SGGA) 와 동남아 게임 스타트업 성장을 위한 파트너십 체결이 예정되어 있다.

네이버클라우드 박원기 대표는 “클라우드 기반의 선순환 생태계를 구축하고 고객과 가장 가까운 곳에서 비즈니스 성공을 실현해 나가는 것이 네이버클라우드의 미션”이라며 “국내를 넘어 글로벌 시장에서도 건강한 IT 생태계를 구축하고 지역별, 산업별로 다양한 솔루션을 개발해 글로벌 시장을 적극 공략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중소기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