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카페24
사진/카페24

글로벌 전자상거래 플랫폼 '카페24'는 커머스 미디어 기업 '크리테오'와 '중소형 이커머스 시장 활성화를 위한 광고 솔루션 구축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MOU로 서로의 기술을 연동한 광고 솔루션을 구축하여 중소 온라인 쇼핑몰 사업자의 매출 확대를 적극 지원한다. 특히 소비자의 쇼핑 데이터 분석 기반으로 구매 가능성 높은 상품을 노출하는 광고 서비스를 지속 고도화할 계획이다.

또한 카페24 플랫폼에서 온라인 쇼핑몰을 운영 중인 사업자를 위한 전용 디스플레이 광고관리 서비스와 마케팅 채널 구축, 해외 판로 확대 등의 지원도 다각도로 모색한다.

자금 투자 여력이나 소비자 데이터가 비교적 적은 중소형 사업자도 저비용으로 고효율의 광고∙마케팅 효과를 볼 수 있을 전망이다.

양사는 온라인 쇼핑몰 사업자가 효과적인 마케팅 기술과 채널을 확보하고, 국내외에서 매출을 늘릴 수 있도록 협력을 이어갈 예정이다.

이재석 카페24 대표는 "온라인 쇼핑몰 초기 창업자도 고도화된 기술 혜택을 받아 더욱 빠르게 성장할 수 있다"며 "여러 분야에서 역량 갖춘 기업들과의 협력을 통해 시장에 더 큰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중소기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