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의 신임 대표이사로 내정된 박현철 롯데지주 경영개선실장. 사진/롯데건설
롯데건설의 신임 대표이사로 내정된 박현철 롯데지주 경영개선실장. 사진/롯데건설

롯데건설은 23일 오전 이사회를 열고 신임 대표이사로 박현철 롯데지주 경영개선실장을 내정했다.

롯데건설은 박현철 신임 대표이사에 대해 1985년 롯데건설로 입사해 롯데정책본부 운영팀장과 롯데물산 대표이사를 역임하며 건설업과 그룹의 전략에 대한 높은 이해도를 쌓아온 인재라고 설명했다.

박 신임 대표이사는 롯데물산 재임 시절에는 롯데월드타워를 성공적으로 완공한 바 있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박 신임 대표이사의 뛰어난 리스크 관리 및 사업구조 개편 역량으로 새로운 변화를 가져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롯데건설에 따르면 하석주 前대표이사는 일신상의 이유로 사임했다는 입장이다. 하 前대표이사는 20년간 롯데건설에서 재경, 인사, 주택사업 등 다양한 부문에서 업무를 수행했다. 

저작권자 © 중소기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